수단 이태석 신부님의 미니홈피

수단에서 선교활동을 하시는 이태석 신부님의 소식을 전하는 작은 미니홈피입니다.

미주 아프리카 희망 후원회 웹사이트에 보다 많은 정보가 실려 있습니다.
Pay to the order of : CFACM
1927 W. 182nd Street,
Torrance, CA 90504

다음 카페 주소
http://cafe.daum.net/WithLeeTaeSuk




이태석 요한 신부님 가시는 길에...

하느님께서는 이태석 신부님을 너무 사랑하시어 그리도 빨리
보고 싶으셨나 봅니다.
우리들 마음에는 아직도 젊고,
해야할 당신의 사업들을 뒤로 한채 말입니다.

성직자로서, 의자로서, 교육자로서, 또한 건축가로서
이 많은 일들을 혼자 하시는 모습에 내 가슴을 치며
주님의 동참 한지도 일년이 넘어가고 있습니다.

"너희가 내 형제들인 이 가장 작은 이들 가운데 한사람에게 해 준것이
바로 나에게 해준 것이다."라는 주님의 말씀에 순종하여
성직자로서 일생을 바치신 신부님의 그 맑은 영성의 씨앗들이
이제는 저희들의 몫으로 열매를 맺어야 할 때가 다가오고 있음을 느낌니다.

아프리카에서도 아주 열약한 수단!!
그 톤즈땅에서 해맑은 눈망울을 가진 어린아이들의 꿈을 이루어 주기 위해
온 몸과 마음으로 헌신과 희생을 다하신 한국의 슈바이쳐 이택석 신부님을
이 시간에 눈물을 흘리며 사모 합니다.

이태석 신부님!
진정 당신은 우리 마음에 사랑이 무엇인지를 확실히 새겨 놓으신분이십니다.
어지러운 이 세상에
우리들의 눈을 뜨게 해 주셨고, 귀를 열게 하셨으며,
마음을 움직이게 해 주셨습니다.

이제 우리는 당신의 믿음에 그 믿을을 더하여, 진정으로 주님께서
원하시는 것이 무엇인지를 뼈저리게 느끼려 합니다.

이 세상에서 청지기 역활에 충실하셨던 당신의 모든것을
닮을것입니다.
수 많은 이메일을 오가면서 저와 같은 나이로 친한 벗으로서 다가 오셨고,
제 마음까지도 보담들어 주셨던 일들을 이제는 못하게 되었습니다.

이제는 사랑의 실천만이...
이것이 주님이 저희 모두에게 원하시는 일임을 깨닫고,
생을 다하는 그 날까지 저의 모든것을 봉헌하려 합니다.

갈라디아서 2장 19~20절에
"나는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습니다.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라 그리스도께서 내안에 사시는 것입니다."

이 구절을 저의 삶속의 레마로 묵상하며 실천하려고 합니다.

신부님 손을 한번도 못 잡아 봤습니다.
그러나 저희들은 서로를 껴 안았습니다.
그리고 같은 신앙안에 한 형제로서
진솔한 서로의 마음을 나누었습니다.

이태석 요한 신부님!!
진실로 진실로
당신을
사랑합니다.

이 시간에 주님안에 아주 편안히 잠들고 계실
신부님의 모습을 그려 봅니다.

미주 아프리카 희망 후원회
간사 이인석 비오 드림



김태호(안토니오), 이승준(알렉산델), 한만삼(하느님의 요한) 신부 등 교구 사제 3명이 2009년 3월 25일 수단에 파견되었습니다.